SBS 월화드라마 ‘닥터챔프’ 도욱(엄태웅)의 실제 모델이 존스홉킨스대학의 이승복 박사로 알려져 눈길을 끈다. 미국드라마 ‘하우스’의 닥터하우스와 같다는 네티즌들의 주장과 다소 다른 내용이다.

극중 엄태웅이 맡은 도욱은 국가대표 스피드스케이트 선수로 메달 유망주였다가 척추를 다치는 바람에 운동을 포기한 인물. 미국 존스홉킨스대학에서 재활의학을 배운 그는 박찬호 등을 치료했고, 부상 때문에 지팡이를 짚고 다니는 것으로 설정됐다.

이 같은 설정은 현재 미국 존스홉킨스대학에서 재활의학 전문의로 활동 중인 이승복 박사로부터 모티브를 얻은 게 알려지면서 이슈가 되고 있다. 1965년생인 이승복 박사는 18살이 되던 1973년에 미국으로 이민간 뒤 78년 체조를 시작했고, 82년에는 전미 체조대회 마루와 도마 종목에서 금메달을 딴 올림픽 메달유망주였다. 하지만 그는 어느 날 연습하다가 목뼈를 크게 다치는 바람에 몸을 제대로 쓸 수 없었던 것.

그래도 재활훈련을 하며 의대공부를 병행한 이 박사는 91년 컬럼비아대학에서 공중보건학 석사학위를 받은 뒤 이후 다트머스의대와 하버드의대에서는 인턴 과정을 수석으로 졸업했다. 2005년부터 현재까지 존스홉킨스대학에서 재직중인 그는 미국 내 단 두 명뿐인 사지마비 장애인 의사 중 한 명이 되었다.

인간승리의 경력덕분에 그는 미국언론에서 관심을 가졌을 뿐만 아니라 한국에서도 KBS ‘인간극장’의 ’슈퍼맨 닥터 리’편과 MBC ‘희망특집 파랑새’ 등에 출연하기도 했고, ‘기적은 당신 안에 있습니다’라는 책을 냈다. 뿐만 아니라 수많은 특강을 통해 많은 사람들에게 희망의 메시지를 던지고 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Posted by 진시혼

사용자 삽입 이미지

'1박2일'을 살린 사람은 다름 아닌 '1박2일' 연출자 나영석PD였다.

MC몽이 빠진 첫 5인체제 방송이었다는 점에서 향후 '1박2일'의 미래를 가늠할 수 있는 척도가 될 수 있었기 때문. 특히 3일 방송은 첫 5인체제 구성을 시청자들에게 전달하는데 있어 실질적인 방송이라는 점에서 그 성공 여부에 팬들의 시선이 쏠렸다.

하지만 결과는 대성공. 9월26일 방송이 40%에 가까운 시청률로 2010년 내 시청률 3위에 오른 것을 물론 10월3일 방송 역시 시청자들의 호평이 쏟아지고 있다. '당일치기'란 다소 약한 소재와 주제에도 불구, '1박2일' 만의 재치와 느낌을 제대로 살렸다는 평이다. 특히 5인체제로 인한 우려에도 멤버들의 캐릭터가 제대로 살아난데다 그동안 비판을 받아온 김종민 역시 활약도가 높아졌다는 점은 긍정적인 요소다.

더욱이 이런 위기에서 가장 빛난 사람은 멤버들도 아닌 나영석PD와 제작진이였다는 것은 시청자들의 일반적인 의견. 멤버들과 자연스레 어울리며 시청자들에게 제일 큰 웃음을 선사한 것은 다름아닌 나영석PD였다. 10월3일 방송 분의 백미 였던 야외취침-노상취침에서 나영석PD의 활약은 대단했다. 강제로 숙면을 요구당한 멤버들의 취침 상태를 알아보기 위해 깃털로 멤버들을 간지럽히는 모습은 시청자들의 웃음보를 자극하기 충분했다.

또 강호동의 취침 여부를 알아보기 위해 내던진 유머는 이날 방송 분 가운데서도 가장 웃겼던 부분. 강호동의 귓가에 "접니다, 치킨 배달부"라고 말하는 장면에서 폭소가 터진 시청자들이 한둘이 아니였다.

나영석PD 뿐 아니였다. '막내작가'로 '1박2일' 팬 사이에서 유명한 김대주 작가는 개소리에 놀라 도망가는 장면이 포착되며 '대샤인볼트'란 별칭까지 얻었다.

Posted by 진시혼

고소영이 지난 3일 오후 입원해 아들을 낳은 것으로 전해진 병원의 관계자는 "알 수 없다. 산부인과 쪽에서 그런 환자가 없다고 하더라"며 입원 사실 자체를 부인했다. 또 분만실에서 새벽에 근무했다는 한 간호사 역시 "절대 그런 일이 없다"고 손사래를 쳤다.

 하지만 고소영의 출산 과정에 개입해온 의료계의 한 관계자는 "해당 병원에 입원해 아이를 낳은게 맞다"며 "환자 보호 차원에서 그렇게 응대한 것"이라고 전했다.

 고소영은 4일 새벽 4시께 아이를 출산한 뒤 해당 병원의 VIP 병동으로 옮겨져 안정을 취하고 있는 것으로 밝혀졌다. 병실은 보안 업체가 따로 관리할 만큼 보안이 철저하다. 인터폰을 통해 신원을 확인하거나, 직원 카드키가 있어야 출입이 가능하다. 해당 층은 VIP 중에서도 톱클래스로 꼽히는 VVIP 층으로 총 8개의 개인 병실이 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Posted by 진시혼
눈가주름 김태희 VS 다리길이 송혜교, 포샵 전후 사진 공개

사용자 삽입 이미지
Posted by 진시혼
솔로 가수로 컴백하는 브라운아이걸스의 가인이 티저영상을 통해 기대감을 높였다.

가인은 4일 오픈한 1차 티저 영상을 통해 여러 남자 댄서들로부터 던져지고, 과격하게 끌려다니는 격렬한 댄스신을 선보여 화제를 모으고 있다.

최근 호주의 한 사막에서 찍은 이 장면은 오는 8일 공개되는 솔로 데뷔곡 '돌이킬 수 없는' 뮤직비디오의 한 장면. 농염하고도 절박한 분위기가 그동안 귀엽고 털털한 가인의 이미지와 정반대의 분위기를 풍겨 인상적이다.

가인은 호주 올로케이션으로 막대한 제작비를 들여 퀄리티 높은 뮤직비디오를 찍었으며, 사막에서의 격렬한 댄스신을 찍다 온 몸에 타박상을 입어 한동안 고생했던 것으로 전해졌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Posted by 진시혼

분류 전체보기 (375)
♤ 진시혼 (0)
♤ 연예가시혼 (79)
♤ 인기검색어시혼 (24)
♤ IT/정보통신시혼 (47)
♤ 문화/월드시혼 (32)
♤ 돈되는 재테크정보 (12)

최근에 달린 댓글

최근에 받은 트랙백

글 보관함

달력

«   2010/10   »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 Total : 157,976
  • Today : 14
  • Yesterday : 4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