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도연 5000만원 상당 ‘명품 목걸이’ 화제

 영화 ‘밀양’으로 제28회 청룡영화상 여우주연상을 수상한 전도연이 시상식장에서 착용한 목걸이가 화제다.

이날 전도연은 귀고리나 팔찌 등의 다른 장신구들은 전혀 하지 않고 목걸이

▲ 화제가 되고 있는 전도연 목걸이 ⓒ 2007 데일리서프라이즈  
하나만을 포인트로 착용하고 등장했다.

바로 이 목걸이가 화제가 되고 있는 것인데, 불가리의 엘리시아(ELISIA) 컬렉션의 신제품인 이 모델은 다양한 칼라의 에메랄드, 사파이어, 루비 등이 촘촘히 박혀 있어 화려함을 뽐낸다. 또 가격 또한 5000만원 상당인 것으로 알려졌다.

이 목걸이는 비싼 가격 때문에 화제가 된 것을 비롯해 이날 전도연이 입은 분홍 드레스에 잘 어울렸다는 누리꾼들의 평가로 주목을 받고 있다.

한편, 전도연은 이날 시상식장에서 “오늘 이 상이 생일인 남편에게도 큰 선물이 될 것 같다”고 소감을 밝혔다.














Posted by 진시혼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