심형래, “박수치는 사람들 박수 안치는 인간들 모두 감사하다” 수상소감 화제

(리뷰스타 황유영 기자) 영화 ‘디워’로 최다관객동원상을 수상한 심형래 감독의 뼈있는 수상소감이 네티즌들에게 화제다.

지난 23일 서울 장충동 국립극장 해오름 극장에서 열린 제 28회 청룡영화제 시상식에서 842만명의 관객을 끌어모으며 ‘최다관객동원상’을 수상한 ‘디워’의 심형래 감독이 “제가 나올 때 박수치는 사람들, 박수 안치는 인간들 모두 감사하다”고 수상소감을 밝혀 화제다.

심형래 감독은 무대에 올라 “100여편의 영화에 출연했는데 영화제는 처음이다. 영구 아트무비 직원들에게 주는 상이라고 생각한다”고 고마움을 전했으며 “특히 팬들이 없었다면 이 자리에 없었다. 처음과 같이 그림자처럼 한국영화를 만들겠다”고 소감을 전했다.

한편 박시연, 김윤진 등 여배우들의 도발적인 몸매가 드러난 파격 의상이 눈길을 모았던 이날 청룡영화제에서 ‘칸의 여왕’ 전도연이 여우주연상을 수상했으며 ‘우아한 세계’의 송강호가 남우주연상을 수상해 ‘밀양’ 커플이 나란히 주연상을 수상하는 영광을 안았다.
Posted by 진시혼
‘청룡상 최다관객상’ 심형래 감독, “영화제 처음” 수상소감

심형래 감독의 ‘디워’가 청룡영화상 최다관객상을 수상했다.

23일 오후 7시 30분 서울 장충동 국립극장에서 열린 제28회 청룡영화상 시상식에서 ‘디워’가 관객 최다상을 수상, 심형래 감독이 수상의 영예를 안았다.

시상에는 오랜만에 공식석상에 나온 신은경과 패셔니스타 주지훈이 함께 등장했다.

심형래 감독은 수상에서 “박수 친 사람들과 박수 안 친 인간들 모두 감사하다”라며 “영화에는 많이 출연했지만 영화제는 처음이다”라며 웃음을 주었다.

이어 “여러 스태프들과 팬 여러분께 감사하다. 오늘 수상하신 모든분들 축하드립니다”라며 소감을 전했다.
Posted by 진시혼


티스토리 툴바